[부산/서면] 버팔로치킨 & 무봤나촌닭 - 부산닭의 양대산맥!

⊙ 맛있는 음식 /┕ 그 외 지역



부산 맛집하면 빠지지 않는 부산 닭의 양대산맥! 버팔로 치킨무봤나 촌닭을 다녀왔습니다.


부산 지하철 1호선과 2호선 환승역인 서면역에서 하차합니다. 가운데편에 롯데백화점 건물쪽으로 갑니다.


롯데 백화점, 호텔등이 있는 곳으로 가셔서 건물을 중심으로 한바퀴 휭~ 도시다 보면 찾으실 수 있습니다.


저는 굳이 빠르고 쉬운길 놔두고 반대로 돌아 결국 한바퀴 가까이 찾았습니다.
돌다가 너무 배고픈 나머지 처갓집으로 갈까 하는 생각도...-_-;


앗! 버팔로 발견!!!


무봤나도 발견 오바-0-!
두가게는 상당히 가까운 거리에 있습니다. (도보로 약 10초정도...)
부산 여행하면서 느끼게 된거지만 무봤나 촌닭은 가게를 두~세개 정도 더 볼 수 있었고 버팔로는 볼 수 없었습니다. (무봤나는 서면에 하나 더 봤고 남포동에서도 있더군요)
우선 인테리어 및 간판이 더 멋지던 버팔로를 들어갔습니다. 


날씨도 완전 더웠고 시간도 점심시간이 훨씬 지난 3시 근처였던지라... 앉아있을 힘조차 없던 상황입니다.


주문 메뉴는 점심메뉴중 하나인 비빔치킨밥(?) 입니다.
사실 정신이 없서서 메뉴판도 못찍고 음식 이름도 기억이 안나네요..ㅠ
버팔로는 쌈닭이 유명하다며 추천받았었는데 간단히 먹고 무봤나촌닭도 먹어야 하는 강행군이었기에 비빔치킨밥 하나와 맥주 한잔씩 먹었습니다.
치킨무는 일반 치킨집 무에 1/4 크기에 두세개정돈 먹어야 치킨무좀 먹었구나 싶은 생각이 들 정도로 작고 앙증맞은 크기입니다. 일반 무보다 더 아삭하고 맛도 깊은게 더 좋았습니다.
계란국은 입안에 매운맛을 찬찬히 식혀주며 개운하게 만들어 주는데 최고였습니다.


확실히 정신이 없던게 핀도 안드로메다로 가버렸네요-_-;;
주 메뉴였던 비빔치킨밥. 사실 처음에 '치킨에 밥비벼 먹는게 맛이 있겠냐?' 싶었었는데 이게 왠걸. 완전 맛있더군요..;; 그동안 해보진 않았지만 당연히 맛없을꺼야 라고 생각해왔던 저를 한순간에 바보로 만들어 주더군요.
적당히 매운맛에 적당히 톡 쏘면서 계속 손이가게 만드는... 다음번엔 쌈닭도 꼭 한번 먹어봐야지 라는 생각이 들 정도로 다시한번 꼭 찾아와서 먹어보고 싶더군요.
가격도 2인분에 1만원이 안되는 9300원인가... 했던거 같습니다. 만원이 채 안되는 돈으로 성인남자 둘이 배안고프게 먹으면서 맛까지 있는 메뉴는 찾기 쉽지 않은데 버팔로에 있더군요!!!


이런 곳을 찾아가시면 됩니다. (자세한 위치는 맨아래 지도를 참조하세요.)


양대산맥중 하나인 버팔로를 먹었기에... 한시간정도 서면 구경을 한뒤 배가 조금 꺼졌다 싶을때 쯤!
양대산맥에 두번째 집인 무봤나 촌닭은 먹으러 갔습니다.


치킨무와 샐러드. 무는 어느집과 같이 큰 깍두기 무였고 샐러드는 옥수수콘과 양배추 조합입니다.


서면 롯데 뒤에 있는 지점은 1층과 2층으로 되어있습니다.
시간이 4시~5시 사이에 어중간한 시간이었는데 2층은 꽉차고 1층도 먹는 내내 손님들이 끊이지 않았습니다.
전체적으로 인테리어나 서비스 면에선 버팔로를 스타벅스라 치면 무봤나는 다방 수준입니다.


전체 메뉴입니다. 메뉴 대부분은 매운맛, 보통맛, 순한맛을 초이스 할 수 있으며  많이들 추천해 주시는 메뉴는 마늘후라이드와 숯불고추장바베큐 입니다.
런치메뉴도 있었는데 평일 점심에만 가능하다고 하더군요.(버팔로는 주말에도 되던데...)
저희는 마늘후라이드 반 숯불고추장바베큐(보통맛) 반을 주문했습니다.



숯불고추장바베큐(보통맛) 1/2 입니다. 치킨+떡볶이 떡+옥수수 콘으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마늘후라이드치킨 1/2 입니다. 역시 치킨+떡볶이떡+옥수수 콘으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다먹은 인증샷 -_-V
고추장바베큐는 매콤하면서도 달달한 맛이 계속 땡기는 맛이였고
마늘후라이드는 마늘 특유의 향이 치킨에 배여 입맛을 더욱 자극해주는 맛이였습니다.
다시 부산에 간다면 꼭 한번 찾아가야겠습니다!


역시 소문난 곳들은 다르구나~! 라는걸 두군데 다녀오면서 느끼게 되었습니다.
닭을 좋아하시면서 부산에 가셔야 할 일이 계신다면... 만족은 백프롭니다~!

*찾아가는 방법*

부산 지하철 서면역 7번출구 나오셔서 포장마차 골목으로 쭉 들어오시면 쉽게 찾으실 수 있습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부산광역시 부산진구 부전제2동 | 버팔로
도움말 Daum 지도
pighouse 2009.07.01 18:59 URL EDIT REPLY
뽐뿌에서 보다가 놀러왔는데욥.^^

참고로 무봤나촌닭은 저기는 분점이고
본점은 쥬디스태화 뒤쪽에 있습니다.~ (뒷편에 2개가 있으니 잘 찾으셔야댐)
그리고 버팔로도 부산 곳곳에 많지욥

그리고 양대산맥이라고 하기에는, 컨츄리꼬꼬가 웁니다.ㅋㅋ
마늘후라이드 치킨~의 지존이죠..
다음에 한번 가보세요. 버팔로치킨 근처에 있습니다.
저 지도상에서 '로'글자 바로 아래 정도?
Favicon of https://macee.co.kr BlogIcon 맥C | 2009.07.07 10:55 신고 URL EDIT
컨츄리꼬꼬라... 아 또 땡기네요 ㅠㅠ 꼭 가봐야 겠습니다!

앞으로도 자주 들려주세요^-^
Favicon of http://www.unny.com BlogIcon montreal flower delivery 2009.09.22 01:30 URL EDIT REPLY
참 예쁘네여, 맛도 정말 좋겠어여
Favicon of https://macee.co.kr BlogIcon 맥C | 2009.09.22 15:59 신고 URL EDIT
맛은 정말... 최고예요 :)
아침뱃살 2010.01.28 06:21 URL EDIT REPLY
정말... 컨츄리꼬꼬가 들었다면 새벽에 잠 잘때 창문으로 짱돌이 날라올 겁니다.
롯데백화점 보다는 쥬디스 태화 뒷쪽이 더 먹을거리가 많기도 하구요ㅎㅎ
Favicon of https://macee.co.kr BlogIcon 맥C | 2010.01.29 13:44 신고 URL EDIT
준비가 부족했던지라...ㅜㅠ 담번에 가게되면 많이 추천받구 가봐야겠써요! 전 둘다 맛났는데 ㅜㅠ
Favicon of http://www.findacellphoneuser.com/ BlogIcon reverse phone lookup 2011.12.23 23:01 URL EDIT REPLY
희망은 보이지를보고 무형을 느낌과 불가능을 실현하고 있습니다.
Favicon of http://www.nflnikejerseysshopx.com/ BlogIcon Wholesale nfl jerseys 2013.01.05 14:45 URL EDIT REPLY
http://www.louisvuittonusab.com/ louis vuitton outlet store looked blankly Hongmei, mouth evoke a touch of smile, "Brother, are two years you have not made my red clothes."Of peach Yiliaoyisheng: "Lady, you say?" LV eyes blurred, lay laugh a moment, suddenly raising his hand, take off his white fur, "notice Clothing Department, my clothes changed to red, large bright red. "

The Provisional New Year wearing white and empress, suddenly wearing red. This world, then nobody can red dress as beautiful people blinding stunning people a lifetime not forget, in red and Princess, red http://www.louisvuittonusab.com/ louis vuitton wallet for men ..."Goddess, Today is New Year's Eve, the masters of the palace are to go to the Queen Mother to the palace to greet the you not going to do?" LV blew on tea, a sip of light: "This palace who would be to see me go only provoke unpleasant. "said, and put down the cup, took out a drafts and a bag and handed it to her:" Give Laner, the bag the Jinzhu sub drafts let her watch and give Miyazato today do not wait, go play there told Jiang Tong, bring Ping Lu look around, do not leave him alone and a. "the peach excitement took over drafts and bags, hand shaking some : "Thank Goddess." LV so happy to see her, a faint smile: "I'm lukewarm humanity sub, you follow me, suffer the words" God, the peach one, the heart immediately told to eat a Xiantao suddenly felt how would feel before the empress people cold, in fact, she is what a good master ah ...

http://www.louisvuittonusab.com/ louis vuitton sale ignore her nerve appearance "Qianxue?" peach listen to her questioning, immediately return to God: "Oh, Qianxue son early in the morning on the second prince personally picked up that you want to ask about, say all are better LV nodded, "that dust Wangyeh do?" peach to hear Ming dust cloud a reddish face, a little shy: "princes daily not reading is Chuixiao never go out." LV zhengzheng looked at the hands of the cup, stunned for a long while, the lengthy Yitan: "One would dish thiophene the attached Shanfang to do a few months States sent him." Then froze for a long while, after a long, and sighing loudly, put down the cup and straightened clothes, hands behind the door.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Instagram